[ NAC미디어 김영욱 기자 / ykim@nacpress.com ] 한국스탠다드차타드금융지주가 ‘한국프로축구연맹(이하 K리그) 유소년 축구 발전 프로그램’의 단독 후원사로 나선다.

 

한국스탠다드차타드금융지주는 K리그와 10일 오전 서울 종로구 신문로 축구회관에서 ‘K리그 유소년 축구 발전 프로그램’ 공식 후원 협약을 맺고, K리그 공식 후원사로 K리그 유소년 축구 시스템 발전을 위한 밑거름 역할을 맡게 된다.

프로축구연맹과 한국스탠다드차타드가 처음 도입하는 ‘K리그 유소년 축구 발전 프로그램’은 일반인과 유소년 축구코치들을 위한 유소년 축구발전 세미나, K리그 유소년 선수 클리닉, 일반 어린이 대상의 축구 클리닉 등 K리그 꿈나무들을 위한 다양한 훈련 프로그램 및 K리그 유소년 기금 마련 프로그램으로 구성돼 있다.

올해 첫 번째 프로그램으로, 한국스탠다드차타드금융지주는 K리그와 함께 오는 4월 26일부터 28일까지 3일간 리버풀FC의 전설인 전 축구선수 이안 러시(Ian Rush)가 이끄는 '리버풀 아카데미‘ 코칭팀을 한국에 직접 초청할 계획이다. 이번 프로그램에는 K리그 산하 클럽 유소년 선수 대상의 클리닉 및 유소년 축구 발전을 위한 세미나, 시각 장애 유소년을 위한 축구 클리닉 등 다양한 계층의 유소년을 위한 선진 축구 교육 및 엔터테인먼트 프로그램이 포함돼 있다.

한편, K리그 유소년축구발전프로그램 후원을 통해 K리그 공식 후원사가 된 한국스탠다드차타드금융지주는 K리그 경기장과 K리그 주최 유소년 리그 경기장의 광고권, 경기장 내외 프로모션권, 인터뷰 백드롭 로고 노출 등과 같은 광고/홍보권한도 갖게 됐다.

스탠다드차타드(한국스탠다드차타드금융지주와 SC제일은행의 모기업)는 2010년 7월부터 영국 프리미어리그의 명문 축구팀인 리버풀FC의 메인 스폰서로 국내 축구팬에게 잘 알려져 있어, 한국스탠다드차타드금융지주는 이번 K리그 후원이 스포츠를 통한 한국지역사회 내 브랜드 인지도를 강화할 수 있는 기회가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리차드 힐(Richard Hill) 한국스탠다드차타드금융지주 대표이사 겸 스탠다드차타드제일은행(SC제일은행) 장은 “스탠다드차타드의 리버풀FC 스폰서십 활동을 통해 한국인들의 축구에 대한 열정을 느꼈고, 한국 축구 발전에 기여하기 위해 ‘K리그 유소년 축구발전 프로그램’을 후원하게 됐다”고 후원 동기를 밝히며 “K리그 최초의 유소년 발전 프로그램의 공식 후원사로서 많은 책임감을 느끼며, 이번 후원을 통해 스탠다드차타드와 K리그 모두 윈윈할 수 있기를 바란다”고 전했다.

 

 

 

NAC미디어 김영욱 기자 / ykim@

이 뉴스의 관련 뉴스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