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NAC미디어 인터넷 뉴스팀 / webmaster@nacpress.com ] 한국타이어가 미국에서 열린 ‘2011 포뮬러 드리프트’ 4전에서 종합 우승을 차지했다.


콘래드 그뤼네발트(Conrad Grunewald)가 이끄는 한국타이어 드리프트팀(팀명: Hankook Chevy Camaro)은 지난 18일 미국 뉴저지 월 스피드웨이(Wall Speedway)에서 열린 ‘2011 포뮬러 드리프트(Fomula Drift)’ 4전 결승에서 ‘한국타이어 벤투스 R-s3(Ventus R-s3)’가 장착된 쉐보레 카마로 모델로 우승을 차지, 다시 한번 세계적인 기술력을 입증했다.


한국타이어 브랜드 담당 김세헌 상무는 “드리프트 경기에는 타이어 성능이 결정적인 요인으로 작용한다”며 “이번 우승은 한국타이어만의 기술력과 성능을 북미 소비자들에게 다시 한번 각인시키는 계기가 될 것”이라며 입상 소감을 밝혔다.


한편, 포뮬러 드리프트는 북미 지역 유일의 프로 드리프트 챔피언십 시리즈이자 최고의 익스트림 모터스포츠 대회로 평가받고 있다. 고도의 기교와 강력한 파워가 요구되는 드리프트 경기에서 드라이버들은 정해진 코스를 고속으로 주행하는 동시에 뛰어난 컨트롤을 유지하며 정확한 위치에서 코너를 미끄러지는 예술 운전을 펼치며, 최단 시간에 코스를 마치는데 초점을 맞추기 보다 기교와 예술성에 점수를 매겨 승부를 가린다. 

 


NAC미디어 인터넷 뉴스팀 / webmaster@

 

이 뉴스의 관련 뉴스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