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NAC미디어 한우영 기자 / hanu@nacpress.com ] 엔스퍼트(대표이사 이창석, www.enspert.com)는 ‘S&T 대우’(대표이사 김택권)와 안드로이드 기반의 ‘스마트 네비게이션 태블릿(Smart Navigation Tablet)’시장을 공략하기 위하여 전략적 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고 6일 밝혔다.

 
본 MOU 체결에 따라 엔스퍼트는 자사가 보유한 태블릿 기술 및 제품을 적용하여, 향후 차량용 네비게이션 시장을 선도할 안드로이드 기반의 ‘스마트 네비게이션 태블릿(Smart Navigation Tablet)’을 상품화하기 위하여 S&T와 기술 협력하고 공동 마케팅을 진행할 예정이다.

 
S&T 대우는 자동차 부품, 방위산업(개인화기류) 등을 주력사업으로 하며 현대자동차, 기아자동차, 르노 삼성, GM 대우, 쌍용, 푸조 등 주요 완성차 업체에 차량용 전자제품을 공급한다. 엔스퍼트와 공동으로 개발한 스마트 네비게이션 태블릿관련 제품도 상기 관련 완성차에 제안할 예정이다.

 
S&T 대우는 네비게이션 등 차량용 전자제품을 현대 모비스, SK M&C 등에 공급하며 네비게이션 단말기 시장이 태블릿(Tablet)과 결합된 스마트 네비(Smart Navi 혹은 Navi Tab)로 진화할 것으로 예상하고 이를 위한 전략적 사업 파트너로 안드로이드 태블릿 제품에 대한 기술력을 보유한 엔스퍼트와 손을 잡았다.

 
아울러 양사는 전략적 사업 협력관계의 측면에서 ‘엔스퍼트’의 모바일 디바이스 기술, 멀티미디어 컨버전스 기술, 스마트 네트워크 솔루션 및 SoC 분야의 전문성을 활용하여 에코드라이브, 무선 N스크린 솔루션 등 ‘S&T대우’의 다양한 전장용 제품 및 솔루션 사업에서 공동으로 제품개발 및 마케팅의 상호 협력을 통해 공동이익을 도모한다고 밝혔다.

 


NAC미디어 한우영 기자 / hanu@

이 뉴스의 관련 뉴스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