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NAC미디어 이상선 기자 / babesun@nacpress.com ] 광주시는 20일 특수전교육단(오포읍 매산리 소재)에서 조억동 광주시장, 김내산 특수전교육단장 등 관계자 3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특수전교육단 내 야초지의 효율적 관리에 관한 업무 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식을 통해 광주시는 지역 축산농가가 특수전교육단 내 야초지를 활용, 조사료생산기반을 확충할 수 있는 기반을 마련하였으며, 육군 특수전교육단은 훈련장 내 생육중인 야초의 체계적인 관리를 통해 훈련장 관리부담을 해소하고 교육생의 안전한 훈련여건을 조성할 수 있도록 했다.


조시장은 “전국적인 구제역 확산에도 광주시는 민관군의 적극적인 협조와 철저한 차단방역으로 구제역 청정지역을 유지하고 있으며, 이번 협약을 통해 관내 축산농가의 생산기반 안정과 지속가능한 친환경축산업으로 도약하는 계기가 될 것”이라고 밝혔다.

 


NAC미디어 이상선 기자 / babesun@

이 뉴스의 관련 뉴스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