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위터, 페이스북, 유투브 등을 통해 시청자에게 최신 정보 제공 예정
각 드라마 홈페이지에 별도로 접속할 필요 없이 SNS 접속 한 번으로 KBS
드라마에 대한 정보를 쉽게 얻을 것으로 예상


[ NAC미디어 김대영 기자 / daekim@nacpress.com ] KBS가 방송사에서는 처음으로 드라마 전용 SNS를 개설해 운영한다.
 

KBS드라마제작국에서는 트위터(www.twitter.com/KBS_drama), 페이스북
(www.facebook.com/KBSdrama), 유투브(www.youtube.com/KBSdrama) 를 통해 드라마 최신 정보를 제공하고 시청자와의 소통을 강화할 예정이다.

 
시청자들은 KBS 드라마 SNS를 통해 각종 드라마 예고편, 제작현장 스틸사진, 배우 인터뷰 등을 실시간으로 접할 수 있어 KBS 드라마에 대한 궁금증을 쉽게 해소할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 지금까지 드라마에 대한 정보를 얻기 위해서는 각 드라마 홈페이지에 별도로 접속을 해야 했으나, 이제는 SNS 접속 한 번으로 KBS 드라마에 대한 정보를 쉽게 얻을 수 있게 된 것.

 
KBS드라마제작국 관계자는 “KBS의 핵심 콘텐츠인 드라마에 대한 신속한 소통 및 정보 제공 채널을 구축함으로써 시청자의 많은 관심을 유발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며 “시청자에게 좀 더 다가가는 KBS 드라마가 되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다” 고 밝혔다.

 

 


NAC미디어 김대영 기자 / daekim@

이 뉴스의 관련 뉴스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