파타고니아코리아가 오래된 옷이 주는 고유의 가치와 지구를 살리는 소비 의식을 강조하는 ‘원웨어’ 캠페인을 확대 전개한다.

파타고니아는 지구를 보호하기 위한 가장 급진적인 환경 운동으로 제품을 지속가능할 때까지 사용하도록 고쳐입기를 권장하는 ‘원웨어’ 정신을 강조해왔다.

국내에서는 파타고니아 코리아가 2015년부터 의류 무상수선 서비스를 제공하는 원웨어 프로그램을 운영 중이다.

파타고니아 제품 뿐만 아니라 타 아웃도어 브랜드 제품도 접수 받고 있으며, 각종 봉제작업과 사이즈 수선 및 지퍼, 단추 등의 부자재 수선 작업 등 무상으로 수선 서비스를 경험할 수 있다.

파타고니아 코리아는 무분별한 소비를 지양하고 오래 입은 옷의 가치를 실현하기 위한 캠페인 취지를 전파하고자 50여년의 수선 경력의 원웨어 마스터 김천식 차장의 이야기가 담긴 영상 콘텐츠를 공개한다.

영상에서 김천식 차창은 “누구나 정들었던 옷이 있지 않은가. 소중한 추억이 담긴 옷을 수선할 때 큰 보람을 느낀다”라며 오래된 물건이 주는 고유의 가치를 전했다. 또, 지난해  사규에 명시된 정년 퇴직 조항을 삭제했으며, 지난 10월에는 연령을 뛰어넘어 장인정신을 바탕으로 전문성을 갖춘 70세 김천식 차장을 채용함으로써 나이에 제한두지 않고 직무 실행 능력을 우선시하는 브랜드 소신을 드러냈다.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