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날, 1억 원 상당의 쌀 2,600여 포대를 전국의 불우이웃에 기증
지난 30일에는 전 직원이 경기도 지역 불우이웃에 쌀 직접 전달

 

[ 하루를 보는 인터넷 뉴스! NAC미디어 / webmaster@nacpress.com ] 송년회 대신 ‘사랑의 쌀’ 나누며 봉사로 한 해 마무리 해요! 휴대폰결제 및 디지털컨텐츠 전문기업 ㈜다날은 지난 30일 소년소녀가장 및 독거노인 등 불우이웃에게 우리쌀 2,600여 포대를 증정하는 ‘다날 사랑의 쌀 나누기’를 진행했다고 밝혔다.
 

‘다날 사랑의 쌀 나누기’는 연말연시를 맞이해 우리 주변의 이웃을 돌아보고 온정을 나누기 위해 진행된 행사. 특히 다날 전 직원이 이웃사랑을 전하기 위해 연말 송년회 대신 자발적으로 쌀 나누기에 참여해 화제를 모으고 있다.

 
다날이 제공한 20kg 쌀 총 2,600여 포대는 1억 원 상당으로, 대한적십자사와 서울 강서구 염창동 주민센터, 그리고 다날 임직원의 추천을 받은 기관과 단체를 통해 전국의 소년소녀 가장과 독거노인, 저소득 가정 등 불우이웃과 복지기관에 전달되었다.

 
특히 다날은 지난 30일, 130여명의 전 직원이 150여명의 대한적십자사 자원봉사자들과 함께 경기도 성남시의 불우이웃을 방문해 우리쌀 1,200포대를 직접 전달하며 이웃사랑의 의미를 더했다. 


㈜다날 경영지원본부 최병우 이사는 “올 한 해를 더욱 뜻 깊게 마무리 하고자 송년회 대신 직원들과 ‘사랑의 쌀 나누기’를 진행하기로 했다. 지난해에도 전 직원이 쌀 나누기에 참여해 이번 행사에 대한 호응이 아주 높다”며 “다날은 주변의 이웃을 위한 다양한 활동을 전개 해 나갈 예정”이라고 말했다.

이 뉴스의 관련 뉴스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