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니코리아는 지난 20일 초록우산어린이재단 및 메이커스 전문 교육 기관 타이드인스티튜트와 함께 서울 지역 아동 20명을 여의도 소니코리아 본사로 초청해 제 1회 ‘메시멜로’ 워크샵을 개최했다.

 

제 1회 메시멜로 워크샵은 사물인터넷 DIY 키트인 ‘메시’ 블록을 활용한 교육 프로그램으로 초청된 아동들이 스스로 생각한 것을 직접 디자인하고 구현할 수 있도록 ‘메시 로직 박스’를 제공하며, 최신 IT 기술을 체험할 수 있도록 마련되었다.

 

메시 교육을 통해 아이들의 두뇌를 마시멜로처럼 말랑말랑하게 만들어 준다는 의미를 지닌 메시멜로 워크샵은 과학창의재단의 지원으로 코스리 컨설팅을 통해 최신 교육 트렌드를 접목, 아이들의 눈높이에 맞춰 창의력과 문제 해결 능력을 키우는 데 도움을 주는 프로그램이다.

 

메시는 소니의 스타트업 육성 프로그램인 ‘시드 액셀러레이션 프로그램’을 통해 개발된 것으로, 디지털 시대에 누구나 발명가가 될 수 있도록 고안된 스마트 사물인터넷 DIY 키트이다. 전문 지식이나 프로그래밍 기술이 없어도 스마트폰과 무선으로 연결된 메시 블록을 활용해 쉽고 재미있게 나만의 디지털 사물인터넷 기기를 만들어볼 수 있다.

 

특히, 이번 행사는 소니코리아 임직원들이 직접 자원봉사자로 참여해 메시를 활용한 독창적인 체험 교육을 진행해 의미 있는 시간을 가졌다. 오전에는 움직임 센서, 밝기 센서, LED, 버튼 등 다양한 기능을 가진 메시 블록들의 기능에 대해 알아보고 이를 컵, 막대, 박스, 안경 등 주변 사물에 연결해 사물인터넷 기기를 만들어 보는 시간을 가졌다.

 

오후에는 디자인 싱킹 과정을 통해 아동들이 직접 워크북과 시스템 카드로 팀 프로젝트를 디자인하며 자신의 아이디어를 실현할 수 있게 했다. 이후에는 팀 별로 프로토타입을 제작하고 발표하는 시간을 가지며 서로의 아이디어와 창작 결과를 공유하는 시간을 가졌다.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