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NAC미디어 뉴스팀 / webmaster@nacpress.com ] 국내 검색 포털 네이버(www.naver.com)에서 이제 경기도에 관한 모든 정보를 보다 빠르고, 정확하고, 손쉽게 얻을 수 있게 됐다.

경기도는 오는 2월2일 도청 신관1층 회의실에서 NHN비즈니스플랫폼(이하 NBP)와 전국 지방자치단체 중 최초로 포괄적 온라인홍보 제휴 협약 체결식을 갖는다. 이번 협약체결에 따라 경기도민들과 네티즌들은 경기도 도정 현안에 관한 궁금증 해소는 물론 지역 뉴스, 행사 및 축제, 특산물 구매까지 총망라한 정보를 네이버에서 손쉽게 얻을 수 있을 전망이다.

경기도는 우선 ‘네이버 지식iN’을 통해 주당 100여건에 달하는 도정에 관한 궁금증을 각 실국별 담당자들이 직접 신속하고 충실하게 답할 예정이다. 이에 따라 도민들은 네이버를 통해 경기도에 관한 궁금증을 신속하게 해소할 수 있고, 네티즌들은 그동안 잘못 인지하고 있던 경기도 관련 정보를 보다 정확하게 알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지역 특산물의 경우 그동안 도가 운영해오던 ‘경기사이버장터’를 ‘네이버 지식쇼핑’에 입점시켜 농어민들의 판매망 확대는 물론 네티즌들은 경기미, 경기인삼 등 G마크 인증된 우수한 경기도산 농축수산물을 보다 편리하게 구매할 수 있을 전망이다.

특히 ‘무한돌봄’사업으로 일년내내 나눔을 실천하고 있는 경기도는 ‘네이버 해피빈’을 통한 지역사회 공헌 캠페인도 진행을 고려하고 있으며, 이를 위해 도 홈페이지(www.gg.go.kr)에 해피빈 기부 공간(기부 배너 등)을 마련, 공무원들의 자발적 참여를 유도할 예정이다.

NBP 역시 경기도 소재 기업인만큼 해피빈을 통하여 네티즌 참여를 유도할 뿐만 아니라 향후 도청 직원들과 함께 기부행사에도 직접 참여할 계획이다. 또 이번 협약으로 도민과 네티즌들은 네이버 검색창에 ‘경기도’ ‘경기도청’만 입력하면 경기도의 주요업무, 수도권 교통정보, 여행지, 민원, 취업정보, 각종 뉴스 등을 기존에 보지 못했던 형태의 브랜드검색으로 보다 손쉽게 접할 수 있게 됐다.

한편 경기도는 작년부터 네이버 지도 서비스 안에 경기도 소식을 쉽게 접할 수 있도록 ‘인사이드 경기’ 특화페이지를 지자체 최초로 입점시킨바 있다. 검색창에 ‘인사이드 경기’를 입력하면 네이버에서도 경기도의 다양한 정보를 얻을 수 있다.

경기도 심흥식 홍보기획관은 “국내 최고 포털사이트인 네이버와의 제휴로 더욱 알차고 다양한 정보를 도민들과 네티즌들에게 보다 빠르고, 보다 정확하게 제공할 수 있게 됐다”며 “이제 네이버 검색창에 ‘경기도’만 입력하면 도에 관한 모든 정보를 얻을 수 있는 한편 해피빈을 통한 기부로 무한돌봄사업도 더욱 확산될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이 뉴스의 관련 뉴스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