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03만건의 학술논문 무료 원문링크 제공 등 총 1,360만건의 전문정보 제공
자료유형별, 분류별, 제공처별로 쉽게 검색할 수 있도록 개선
다양한 전문기관과 제휴 확대해 고품질 학술정보 늘려갈 것


[ NAC미디어 뉴스팀 / webmaster@nacpress.com ] NHN㈜(대표이사 사장 김상헌)의 검색 포털 사이트 네이버(www.naver.com)는 전문정보 서비스(http://academic.naver.com)를 대폭 개편, 17일부터 100만여건에 달하는 학술논문 원문링크 정보를 무료로 제공한다.


네이버는 국회도서관, 한국과학기술정보연구원, 화학/물리/의학 연구정보센터 등 다양한 전문기관 및 연구소와 제휴를 맺고 국내 유통 학술논문의 62% 수준인 103만건에 달하는 국내 최대 학술논문 무료 원문링크정보를 제공한다.


또, 엑스리브리스와 제휴해 국내 11개 주요 대학도서관 내 학술논문 DB 열람정보를 제공해 해당 학교 학생들은 무료로 원문을 받아볼 수 있도록 지원한다. 제휴 대학은 내년 2월까지 50여개 대학으로 확대될 예정이다.


이와 같은 전문정보 서비스 개편으로, 이용자들은 이제 도서관에 가지 않고도 761만건의 방대한 학술자료와 487만건의 특허/표준 자료, 4만건의 통계자료, 109만건의 리포트/서식 자료 등 총 1,360만건에 달하는 다양한 전문정보를 안방에서 쉽고 편하게 찾아볼 수 있게 되었다.


네이버는 전문정보의 검색 품질 향상을 위해 16,500여개 학술지와 학회목록, 대학교명까지 방대한 량의 통합 DB를 구축 완료하였으며, 구축된 DB를 통해 상단 라디오 버튼과 왼쪽 메뉴를 통해 자료유형별, 분류별로 쉽게 전문정보를 찾아 볼 수 있고, 대학교별, 학술지 발간일자별로도 자료를 찾아볼 수 있어 인터넷을 통한 전문적인 자료 검색과 연구에 큰 도움을 줄 전망이다.


NHN 최성호 검색본부장은 “방대한 량의 서지정보 구축과 최고 수준의 검색 기능을 통해 국내 곳곳의 도서관에 숨어있던 다양한 학술자료들이 롱테일 정보로서 새로운 가치를 찾을 것”이라며 “신뢰도가 높은 고품질의 정보를 보유한 기관들과 지속적인 제휴 확대를 통해 구글 스칼라(Google Scholar)에 필적하는 학술정보 서비스를 만들어 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이 뉴스의 관련 뉴스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