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킨, 위젯을 이용자가 직접 제작하고 유통하는 서비스 시작
'스푼' 프로그램으로 제작자에게 OK캐시백 후원 가능

 

[ NAC미디어 뉴스팀 / webmaster@nacpress.com ] 블로그 스킨 및 위젯 아이템을 이용자가 직접 만들고 유통하는 공간이 마련됐다. SK커뮤니케이션즈(대표 주형철)가 운영하는 이글루스(www.egloos.com)는 ‘공유센터’를 오픈 했다고 10일 밝혔다.

 

공유 센터를 통해 회원은 손수 제작한 스킨과 위젯을 공유센터에 공개하고, 회원들은 이를 무료로 사용할 수 있다. HTML, CSS 소스 등을 편집 가능하도록 해 스킨 제작의 자유도를 높였다. 공개된 아이템은 별점을 통해 평가되며 제작자는 이용자의 의견을 반영해 지속적으로 수정 하고 관리할 수 있다.

 

아이템을 제작한 회원에게 혜택을 주는 보상 시스템도 도입됐다. 지난 9월 시작된 블로거 후원 프로그램 ‘스푼’을 활용한 것으로 아이템을 무료로 이용한 회원이 제작자에게 OK캐시백을 전달하는 방식이다. 구글 애드센스, 위자드 팩토리, 다음 위젯 뱅크 등 외부 위젯 서비스도 간편하게 이용할 수 있도록 지원한다.

 

SK컴즈의 신성철 팀장은 “올해 스킨 2.0 프로젝트의 마지막 작업으로 스킨과 위젯을 회원간에 공유할 수 있는 ‘공유센터’를 준비했다”며 “다양한 스킨을 원하는 유저와 스킨을 제작하는 유저에게 모두 유용한 플랫폼이 될 것”이라고 설명했다.

 

한 편, 이글루스는 올해 3월부터 스킨 2.0 프로젝트를 진행하며 다양한 스킨 및 위젯 템플릿 출시, 스킨 에디터 적용, 프로필 영역 개선 등 각종 기능들을 업그레이드 했다.

이 뉴스의 관련 뉴스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