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NAC미디어 한수민 기자 / soomin@nacpress.com ] 노트북에 이어 아역배우 김새론 양이 배우 원빈에게 또 다시 선물을 받아 화제다.

영화 ‘아저씨’에서 원빈과 호흡을 맞췄던 김새론은 최근 자신의 미니홈피에 “빈 아저씨가 주신 머리빗 마음에 쏘옥 들어요!”라며 사진 한장을 공개했다. 사진 속에는 핑크빛 공주 그림이 그려진 화려한 색상의 머리빗이 담겨 있다.

화제의 이 제품은 프랑스 필론(pylones) 제품으로 알록달록 앙증맞은 소품들이 많아 선물로 인기가 있으며, 이미 국내 많은 매니아층의 사랑을 받고 있다.

네티즌들은 “원빈 ‘딸바보’ 인증샷”, “역시 원빈의 소녀”, “부럽다”, “이번 선물은 정말 귀엽다” “부러우면 지는거나”며 관심을 나타냈다.

한편 원빈과 김새롬은 부산국제영화제 등 각종 영화제와 시상식에 나란히 등장하며 ‘딸바보’, ‘원빈의 소녀’등으로 불리며 네티즌들의 관심을 얻었다.

 

 

 

 

NAC미디어 한수민 기자 / soomin@

이 뉴스의 관련 뉴스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