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하루를 보는 뉴스! NAC미디어 - 뉴스 애니한닷컴 / webmaster@nacpress.com ]영화와 예능, 드라마에게 종횡무진 활약하고 인기 배우 정준호가 10월 18일 첫 방송되는 MBC 월화드라마 「역전의 여왕」(극본 박지은, 연출 김남원)에서 코믹하면서도 사랑스러운 캐릭터를 선보여 시청자들에게 큰 사랑을 받을 것이라고 밝혔다.


정준호는 오는 10월 18일 첫 방송되는 「역전의 여왕」에서 “얄미우면서도 사랑할 수 밖에 없는 캐릭터 ‘봉준수’ 역을 맡아 시청자들에게 재미와 감동을 선사할 것“이라고 밝혔다.


정준호가 맡은 '봉준수' 역은 남편감으로 가장 골치 아프다는, ‘없는 집에서 귀하게 자란’ 캐릭터. 학창시절 출중한 외모에 화려한 언변술로 인기가 많았지만, 대학졸업 후 사법고시, 행정고시, 외무고시에 이어 7급 공무원시험까지 한번 씩 다 도전해 봤다 떨어져 여자친구 백여진(채정안)에게 능력 없는 놈은 싫다며 차인다.


태어나 처음으로 차인 상처에, 취업에 매달려 백여진이 있는 회사에 입사하지만, 여진에게 질투심을 느끼게 하기 위해 잘해주던 황태희(김남주)와 사랑에 빠지고 결혼하게 된다.


정준호는 “그 여자 작사 그남자 작곡‘에서 왕년의 팝스타 알렉스 (휴 그랜트 분) 같이 완벽해보이지만 허점이 많고 코믹한 캐릭터를 선보여 시청자들에게 즐거움을 줄 것" 이라고 밝혔다. 또한 김남주와의 완벽한 연기호흡을 자랑하며 “환상의 호흡을 자랑하는 사랑스러운 부부의 탄생을 기대해 달라”고 밝혔다.


'역전의 여왕'은 사랑하는 남자를 만나 결혼하는 게 최고의 행복이라고 생각했던 한 여자가 결혼 후 예상치 못한 풍랑을 이겨내면서 '인생 역전'의 짜릿한 순간을 누리게 되는 통쾌 유쾌한 부부로맨틱 코미디. 힘도 빽도 없지만 생에 대한 애착만은 타의 추종을 불허하는 부부의 파란만장 생존기가 담겨질 예정이다.


유쾌하면서도 현실적으로 결혼생활과 직장잔혹사를 다루며 시청자들의 공감을 불러일으킬 '역전의 여왕'은 오는 10월 18일 첫방송된다. (사진=MBC)

이 뉴스의 관련 뉴스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