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NAC미디어 인터넷 뉴스팀 / webmaster@nacpress.com ] SBS드라마스페셜 시티헌터가 첫방송 전 미국·홍콩·태국·베트남에 선(先)수출된 데 이어, 캄보디아·미얀마에도 수출된 것으로 알려졌다.

 

SBS 시티헌터의 해외유통을 진행한 SBS콘텐츠허브 관계자는 보통은 드라마가 방송된 후, 시청률 등 현지 반응을 보고 구매를 하는 것이 관례다.

 

하지만 시티헌터 는 시나리오 및 제작진, 배우들 면면이 일찍이 웰메이드 드라마로 판단되어 많은 국가에 ()수출됐다. 그리고 방송 후 반응도 좋은 편이라 해외 각국에서 러브콜을 계속해서 보내오는 중이라고 설명했다. “또한, 배우 이민호가 <꽃보다 남자>를 통해 해외에 많이 알려진 후 전작인 <달려라 고등어>가 일본과 싱가포르 등에 판매되기도 했는데, 이번 <시티헌터>를 통해 전작들이 다시 한 번 재조명 받게 될 듯하다.”고 밝혔다.

첨부
이 뉴스 링크 :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