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NAC미디어 한수민 기자 / soomin@nacpress.com ] 매력적인 도시남자, 에릭이 돌아왔다! <스파이 명월>을 통해 군제대 후 화려한 복귀전을 앞두고 있는 에릭. 그가 연기할 캐릭터는 대한민국을 움직이는 유행 아이콘이자 연예계의 새로운 신화를 탄생시킨 한류스타 '강우'다. 이태리 직공수 수트, 금과 다이아몬드를 우려 만들었다는 최고급 생수 등 그가 움직이면 모든 것이 ‘강우표’ 유행이 되고 신드롬이 된다.
 

에릭은 90년대 대표 아이돌 그룹 '신화'의 멤버로 다양한 작품 활동을 통해 연기자로서 탄탄한 입지를 굳혀왔다. 극 중 배우 겸 가수인 한류스타 ‘강우’역에 높은 싱크로율을 자랑하는 이유도 그 때문이다. 특히 에릭은 <스파이 명월> 속 전대미문의 치매남(치명적인 매력을 지닌 남자) '강우'로 분해 멜로, 액션 연기는 물론 한동안 볼 수 없었던 무대 위 화려한 퍼포먼스 등 다채로운 모습을 선보일 것으로 알려져 기대감을 높이고 있다.
 

에릭은 “3년 만에 복귀하는 작품이라 부담도 되지만, 첫 촬영이 기대되며 설렌다.한류스타 강우의 매력에 모두가 빠질 수 있도록 완벽한 모습을 보여주겠다“며 복귀 소감을 전했다. 오는 6월 초부터 첫 촬영에 돌입하는 에릭은 드라마 '최강칠우'(2008년작)를 끝으로 군에 입대해 공익근무요원으로 복무했으며 2010년 소집해제 후 연기활동 재개를 준비해 왔다.


한편 <스파이 명월>은 북한의 미녀 스파이 명월(한예슬 분)이 남한 최고의 한류스타 ‘강우’를 만나면서 벌어지는 좌충우돌 로맨스 특공작전을 그린 드라마로 한국형 첩보 멜로물의 새로운 장을 열 예정이다.

 

또한 <스파이 명월>은 지난해 젊고 감각적인 영상과 세련된 연출로 '성스 신드롬'을 일으킨 <성균관 스캔들> 황인혁 감독의 차기작으로 주목받고 있으며 KBS 2TV 월화드라마 <동안미녀> 후속으로 오는 7월 4일 첫 방송된다.

 

 

NAC미디어 한수민 기자 / soomin@

이 뉴스의 관련 뉴스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