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하루를 보는 뉴스! NAC미디어 - 뉴스 애니한닷컴 / webmaster@nacpress.com ] ‘게임요정’ 이신애가 방송가에서 보기 드문 진기록을 세웠다. 현재 메인MC를 맡고 있는 게임라이프채널 온게임넷 <신애와 밤샐기세.scx>(이하 <신밤기>)가 10일 방송으로 100회를 맞이하는 것.


지난 1월29일 첫 방송을 시작한 <신밤기>는 그동안 스타크래프트 게임 팬들의 뜨거운 사랑 속에 온게임넷의 인기 프로그램으로 자리매김해왔고, 이번 100회 방송으로 장수 프로그램 대열에 합류하게 됐다.


케이블에서 이미 방송됐거나 전파를 타고 있는 예능 프로그램 중 방송 횟수를 100회 넘긴 프로그램을 찾기란 좀처럼 쉽지 않다. 더욱이 방송 활동을 갓 시작한 신인이 자신의 이름을 내건 프로그램 MC로 발탁된 것과 그 프로그램이 100회를 기록한 경우는 케이블뿐만 아니라 지상파를 통틀어 이번이 최초다.


<신밤기>가 이처럼 장수 프로그램으로 고공 인기 비행을 펼칠 수 있었던 데에는 무엇보다 이신애의 역할이 컸다. 당초 <신밤기>를 준비하면서 일각에서는 우려의 목소리가 높았다. 팬층이 폭넓은 스타크래프트 게임을 소재로 한 신규 프로그램 MC로 정작 스타크래프트를 전혀 모르는 신인을 기용한 데다 프로그램 제목에 이신애의 이름을 첨부시킨 것과 관련, 일종의 모험에 가깝다는 반응이 일었다. 게다가 <신밤기>가 생방송으로 진행되는 만큼 과연 신인이 언제 터질지 모르는 방송사고에 매끄럽게 대처할 수 있는가도 문제점으로 제기됐다.


온게임넷 관계자는 “검증되지 않은 신인을 생방송 프로그램 MC로 캐스팅하면서 여러모로 걱정된다는 분위기가 조성된 건 사실이다. 하지만 방송이 회를 거듭하면서 (이)신애씨는 안정되고 자연스러운 진행으로 패널들을 이끌었고 유저들과의 게임도 무난하게 펼쳤다”며 “이젠 오히려 신애씨를 빼고 <신밤기>를 거론할 수 없을 정도가 됐다. <신밤기>의 얼굴이 됐으며 이를 위해 본인 스스로도 상당한 노력을 기울인 것으로 알고 있다”고 전했다. 그러면서 “얼마 전 프로게이머들을 대상으로 <신밤기>의 장수 비결을 묻는 설문조사를 실시했는데 그들 모두 일제히 ‘이신애’를 꼽았다”고 귀띔했다.


이신애는 “<신밤기>의 첫 방송을 진행한 게 엊그제 같은데 벌써 100회라니 얼떨떨하다. <심밤기>가 지금까지 올 수 있도록 도움을 주신 많은 분들에게 진심으로 감사의 말씀을 전하고 싶다”며 “앞으로 <신밤기>가 200, 300회까지 나아갈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소감과 각오를 밝혔다. 


한편 <신밤기>는 100회 방송을 맞아 STX 소울의 여제 서지수 선수를 특별 게스트로 초청해 유저들과의 게임 대결을 진행한다.

이 뉴스의 관련 뉴스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