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NAC미디어 김대영 기자 / daekim@nacpress.com ] 카라가 멤버 구하라의 연기 데뷔를 응원하기 위해 5개월 만에 국내 활동에 나선다.

 
카라 구하라는 12일 서울 등촌동 SBS 공개홀에서 진행되는 SBS ‘강심장’ 녹화에 참가한다. 구하라가 연기데뷔하는 드라마 ‘시티헌터’가 25일 방송을 시작하는 것에 맞춰 멤버 전원이 응원을 위해 출연을 결정했다.
 

이와 함께 그간 국내 활동을 하지 못한 사정에 대해서도 설명과 양해를 구하는 첫 공식적인 자리가 될 예정이다. 국내 활동은 지난 연말 ‘Jumping’ 활동을 마무리한 후 5개월 만이다.


이밖에 카라는 오는 6월 11일 두번째 한국 팬미팅 ‘지금 전하고 싶은 말…’을 국내 활동으로 예정하고 있다.

 


NAC미디어 김대영 기자 / daekim@

이 뉴스의 관련 뉴스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