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NAC미디어 김대영 기자 / daekim@nacpress.com ] 최근 신곡 ‘피노키오’를 발표하며 컴백한 걸그룹 f(x)의 설리가 박명수의 열성팬임을 밝혔다.
 

설리는 KBS2TV 스쿨버라이어티 <백점만점>에 출연해 ‘비스트’이기광, 양요섭, ‘엠블랙’ 이준, ‘시크릿’ 전효성, 미스에이‘민’, ‘티아라’ 소연 등 동료 아이돌가수들과 함께 토크 및 게임을 진행하던 중 유독 MC 박명수의 말에만 폭소를 터트렸다.
 

그러자 출연진들은 설리가 평소에 박명수의 팬이었으며 너무 좋아한 나머지 ‘명수 앓이’까지 하고 있다고 제보했다. 이에 박명수는 자신의 팬인 설리를 위해(?) 평소보다 더욱 뛰어난 애드리브를 선보이며 프로그램을 진행해 나가기에 이르렀는데, 그러자 설리는 더 박명수의 한마디 한마디에 폭소를 터트리며 심지어 웃음을 참지 못 해 눈물을 흘리기도 했다.
 

한편, 설리가 박명수의 열성팬이었음을 고백한 가운데, 평소 에프엑스를 좋아했다는 출연진의 고백도 이어졌는데.. <백점만점> 고정 출연 중인 엠블랙의 이준은, 평소 에프엑스의 노래를 특히 좋아했었다고 밝히며 부끄러운 나머지(?) 귀가 빨개지는 모습을 보여 출연진들로 하여금 ‘이어 파이어’라고 놀림을 당하기도 했다.

 

‘명수 앓이’ 중인 설리의 뒷이야기는 오는 4월 23일 토요일 오후 5시 10분에 방영하는 KBS <백점만점>에서 확인 할 수 있다. (사진=KBS)

 


NAC미디어 김대영 기자 / daekim@

이 뉴스의 관련 뉴스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