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NAC미디어 인터넷 뉴스팀 / webmaster@nacpress.com ] 솔로 가수 오원빈이 일본에서 처음 가진 전국 투어 콘서트에서 약 2000여명의 팬을 동원하며 성공리에 공연을 마무리 했다.

 
지난 3월 일본에서 첫 미니앨범 <C”mon Girl>을 발매하며 인디즈 데뷔를 성공적으로 마친 오원빈이 21일부터 나고야 오사카, 도쿄 등을 돌며 <WONBIN 2nd MINI ALBUM RELEASE LIVE TOUR ~good for you~> 투어를 개최했다.
 

이 투어는 21일 발매한 두 번째 미니앨범 <good for you>를 타이틀로 한 오원빈의 첫 투어로<C’mon Girl>, <good for you>등 자신의 히트곡과 함께 영화 ‘어거스트 러쉬’의 OST인 <Falling Slowly>, <This Time> 등을 라이브로 연주해 콘서트장에 모인 일본 팬들의 뜨거운 환호를 얻었다.

 
또한 오원빈은 팬들에게 “두 장의 앨범밖에 나오지 않아 많은 곡을 라이브로 연주하고 들려드릴 수 없지만 한국에 돌아가서 열심히 곡 작업을 해 새로운 모습을 보여드리겠다”며 “앞으로도 많은 사랑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오원빈은 이후 자신의 자작곡 <Love song>과 작사에 참여한 <Always>를 선보였으며 총 14곡을 라이브로 연주하며 무대를 마무리했다.

 
한편, 오원빈은 29일 첫 방송되는 MBC 새 수목드라마 ‘넌 내게 반했어’에서 정용화-강민혁 등과함께 밴드활동을 하는 기타리스트로 활약할 예정이다.

 


NAC미디어 인터넷 뉴스팀 / webmaster@

이 뉴스의 관련 뉴스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