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NAC미디어 인터넷 뉴스팀 / webmaster@nacpress.com ] 카라의 리더 박규리가 인기 뮤지컬 <미녀는 괴로워> 를 통해 뮤지컬 무대에 도전한다.

 
박규리가 오는 10월 일본 오사카 공연을 시작으로 아시아 투어 및 서울 공연에 나서는 뮤지컬 ‘미녀는 괴로워’에 여주인공 강한별 역으로 캐스팅됐다. 아시아 투어 중 일본 공연과 11월 말  CJ아트센터 개관 기념작으로 펼쳐지는 서울 공연에서 주인공을 맡아 노래와 연기 솜씨를 선보일 예정이다.

 
동명의 영화를 원작으로 한 뮤지컬 <미녀는 괴로워>는 2008년 초연 당시 객석 점유율 95%, 평균 일일 티켓 판매 수 1500매를 달성, 대형 외국 뮤지컬을 제치며 예매율 1위 달성 등 대형 창작뮤지컬 역사상 압도적 예매율을 기록하며 2008년 연말 공연를 장악했다. 이를 입증하듯 2008년 더 뮤지컬 어워즈에서 최우수 창작 뮤지컬상을 포함, 최다 수상(4관왕) 이라는 쾌거를 이루며 한국 대형 창작뮤지컬의 선두주자로 자리매김했다. 


이번 뮤지컬에서 박규리가 맡은 주인공 ‘강한별’ 의 캐릭터는 놀라운 가창력을 소유했지만 뚱뚱한 외모 때문에 다른 가수의 숨겨진 목소리로 살아야 했던 대역가수로 어느 날 절세미녀로 변신하며 벌어지는 해프닝을 그린 로맨틱 코미디다.

 
특히 2011년 뮤지컬 <미녀는 괴로워>는 2008년 초연 이후 지난 2년 간 지속적인 수정보완 작업을 거쳐 한층 업그레이드 된 모습으로 탄생, 이번 아시아 투어를 통해 한국 창작 뮤지컬의 우수성을 아시아 전체에 알리는 新한류 컨텐츠이자 문화 전파자로서의 역할을 톡톡히 해낼 것이다.
 

현재 박규리는 뮤지컬 연습과 함께 오는 29일 일본에서 발매되는 4번째 싱글 앨범 ‘GO GO 섬머’ 의 일본 활동 시작으로 바쁜 나날을 보내고 있다.

 

NAC미디어 인터넷 뉴스팀 / webmaster@

이 뉴스의 관련 뉴스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