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즈니 픽사 애니메이션 작품 도리를 찾아서가 7월 6일 국내 개봉과 동시에 뜨거운 인기를 구가하고 있는 가운데, 최근 한 설문조사에서 20~30대가 가장 다시 보고 싶은 픽사 영화로 토이스토리가 선정돼 눈길을 끌고 있다.

 

리서치 전문업체 마크로밀엠브레인이 최근 20~30대 서울 및 수도권 거주 남녀 500명을 대상으로 픽사 30주년을 맞아 진행한 설문조사에 따르면, 가장 다시 보고 싶은 디즈니 픽사 영화로 응답자의 약 36%가 토이스토리 시리즈를 꼽아 1위에 선정되었으며, 이어서 최근 개봉한 도리를 찾아서의 전작이자 전세계적으로 니모 열풍을 일으켰던 니모를 찾아서가 19%로 2위에 올랐다.

 

또한 가장 기억에 남는 디즈니 픽사 캐릭터 1위에도 마찬가지로 토이스토리 시리즈의 우디가 선정되며 픽사의 상징적인 작품인 토이스토리의 높은 인기를 증명했으며, 그 뒤로는 인사이드 아웃의 슬픔이, 월-E의 월-E도 각각 응답률 16%, 15%를 기록하며 상위권에 올랐다.

 

아울러 디즈니 픽사 작품 속 가장 기억에 남는 대사로는 “잘가! 나의 영원한 파트너, 토이스토리 3”, “인생에서 유일하게 예측할 수 있는 건 인생을 예측할 수 있다는 점이다, 라따뚜이” 등이 선정됐다.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