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종문화회관 서울시청소년국악단은 9월 23, 24 양일에 걸쳐 청춘가악을 세종M씨어터 무대에 올린다.

 

본 공연은 신진 연주자들의 끼와 재능을 확인할 수 있는 무대로, 젊은 국악연주자들의 창작활동을 지원하고 열린 무대와 다양성을 추구한다.

 

서울시청소년국악단과 함께 협연을 펼칠 연주자들은 공모를 통해 선발할 예정이다.

 

공모 대상은 30세 이하의 국악 전공 지휘, 작곡, 연주자들로, 70여 팀의 지원자 중 최종 선발된 총 15팀의 출연자들이 함께 무대를 꾸민다.

 

 

이번 공연에서는 대금, 생황, 가야금, 판소리, 타, 신모듬 등 이틀 간 개성 넘치는 끼와 열정 가득한 연주자들이 각기 다른 무대를 선보일 예정이다.

 

전국대학국악제 대상 문화부장관상 수상이 빛나는 앙상블 ‘경지’팀의 보물섬과 주목받는 신진 국악팀 ‘절대가인’과의 협연 무대 뿐 아니라, 흔히 볼 수 없는 양금과 동해안 별신굿의 협연 또한 기대해도 좋다.

 

역대 청춘가악 공모를 통해 발굴된 세 지휘자 장태평, 유용성, 채길룡이 함께 해 이번 무대의 의미를 더할 예정이다.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