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내 타이어업체 최초, 상용차 부문 세계 1위 벤츠 트럭에 타이어 공급
고객 신뢰 제고를 위한 트럭버스용 新품질보증(Special Warranty) 제도 실시 예정

 

[ NAC미디어 뉴스팀 / webmaster@news.anihan.com ] 금호타이어(대표: 김종호)가 세계 상용차 1위 기업인 독일 다임러 메르세데스-벤츠에 트럭용 타이어를 공급한다. 금호타이어는 자사 타이어를 장착한 벤츠사의 악트로스(Actros) 트럭과 트랙터가 11월말부터 본격적으로 출시될 것이라고 23일 밝혔다.

 

금호타이어는 2007년부터 국내 타이어 업계 최초로 벤츠 A-클래스 승용차에 제품을 공급하고 있으며, 이번 달부터 출시되는 악트로스(ACTROS) 트럭에도 국내 한정판으로 금호타이어가 장착된다. 금호타이어는 5가지 규격의 타이어를 공급할 계획이며, 이로써 승용차와 함께 상용차에도 금호타이어가 장착된 트럭을 볼 수 있게 됐다.

 

이번에 한국에 처음 출시되는 악트로스는 다임러 벤츠사의 대형 트럭 라인 중 하나로, 고효율 고연비를 자랑하는 장거리 운송용 트럭이다. 금호타이어 제품은 악트로스 건설용 덤프 트럭과 트랙터에 장착된다. 특히 메르세데스-벤츠는 품질 규정이 까다로워 엄격한 심사 이후 일부 업체에만 공급을 받고 있는 만큼, 상용차 부문에서도 금호타이어의 품질 보증과 브랜드 이미지 상승이 기대된다.

 

이한섭 금호타이어 글로벌운영본부장은 “이번 트럭용 타이어 공급으로 금호타이어는 세계 1위의 트럭 메르세데스-벤츠로부터 기술력과 품질을 인정받아 향후 상용차 시장에서 두각을 나타낼 것으로 예상하며, 해외 상용차 부문 시장에서도 긍정적인 성과를 얻기 위해 제품의 품질 향상 및 관리에 만전을 기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금호타이어는 트럭버스용 제품을 구매한 타이어 소비자들에게 품질에 대한 자신감과 고객 신뢰 제고 차원에서 혜택을 대폭 강화한 新품질보증(Special Warranty) 제도를 실시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해당 제품에 대해 품질 보증 프로그램은 마일리지 보증, 신품 교환, 원단 보상의 형태로 실시한다. 대형카고용 KRA11, KRS25, KRS15 제품을 대상으로는 Road Hazard Warranty를 실시하며, 장착후 3개월내 이상 마모 제품에 한하여 주행중 도로조건에 의한 사용자과실(Road Hazard)로 확인되어 사용불가하더라도 신품으로 보상해준다. 또한 고속도로 및 카고용 일부 제품에 한하여 마일리지 보증을 시범적으로 실시하고 대형카고, 시외 버스 규격인 11R.22.5, 12R22.5 규격에 한해 제조 결함으로 추정되는 요인에 의한 재활용 불가시 해당 원단 가격을 보상해주는 프로그램을 실시한다.

이 뉴스의 관련 뉴스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