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엡손이 투사 거리가 짧아도 밝고 선명한 대화면을 구현할 수 있는 3LCD 초단초점 레이저 프로젝터 4종을 출시한다고 밝혔다.

신제품 4종은 60cm ~ 80cm의 짧은 거리에서도 대화면 구현이 가능한 초단초점 렌즈를 사용했다. 투사 거리가 짧기 때문에 프레젠테이션 시 프로젝터 빛에 의한 눈부심이나 그림자가 생기지 않아 편리하다.

제품에 따라 최대 화면 크기는 다르나 EB-800F의 경우 80.3cm 거리에서 최대 130인치까지 구현 가능하고 초단초점 제로 오프셋 렌즈를 사용 시 보다 더 폭넓은 투사 비율을 지원한다.

이번에 선보인 프로젝터 4종은 명암비 2,500,000:1에 백색 밝기와 컬러 밝기 모두 높아 투사 공간 암전 없이 화면을 시청하는 데 무리가 없다. 신제품 4종의 밝기는 EB-735Fi와 EB-735F는 3,600lm, EB-725W는 4,000lm, EB-800F는 5,000lm이다.

해상도는 EB-725W는 WXGA를 나머지 3종은 Full HD를 지원한다.

또한, 레이저 광원을 사용해 최대 20,000시간 동안 사용할 수 있어 프로젝터 유지 보수에 소모되는 비용과 시간을 최소화할 수 있는 것은 물론 소모품 교체로 인한 폐기물이 적게 발생해 환경친화적이다.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