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엡손이 오래된 문서나 대량 문서를 빠르고 안전하게 스캔할 수 있는 A3 초고속 문서 스캐너 2종을 출시한다고 밝혔다.

이번 신제품은 크기는 작지만 성능이 뛰어난 것이 강점이다. 보관 모드 기준 가로 371, 세로 167, 높이 245mm의 DS-32000은 분당 최대 90매, DS-30000은 분당 70매의 고속 스캔이 가능하다.

여기에 생산성 향상을 위한 자동 급지는 120매까지 가능해 업무 효율성을 한 층 높일 수 있다. 또, 픽업 롤러와 분리 롤러 모두 최대 300,000매까지 사용할 수 있어 내구성도 뛰어나다.

문서 손상을 최소화하기 위한 기능도 탑재했다. 급지 과정에서 오류 발생 시 작업이 자동으로 중단되는 ‘초음파 이중 급지 감지 기능’으로 원본 문서의 손상 없이 안심하고 스캔할 수 있다.

또, DS-32000의 경우 얇고 오래돼 찢어지기 쉬운 용지도 안전하게 스캔할 수 있는 ‘섬세한 용지 급지 모드’를 지원한다. 이 외에도 최대 5.5m의 긴 용지는 물론 통장이나 카드, 여권, 명함, 봉투 등 특수 용지 스캔도 가능하다.

이미지 처리 기능이 뛰어난 것도 특징. 일반적으로 스캔할 때 가장 문제가 되는 ‘모아레 패턴’을 컬러 센서로 깔끔하게 제거함은 물론, 뒷면 비침 현상도 없다. 스캐너 상단과 하단의 듀얼 광원은 원고의 주름 자국을 깔끔하게 없애준다.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