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디다스가 지금껏 보지 못했던 새로운 소재로 완성된 프레데터20 뮤테이터를 공개했다.

한 눈에 봐도 독특하고 지금과는 다른 실루엣을 가진 프레데터 20 뮤테이터는 그립감을 최고치로 향상시켜 볼터치는 물론 볼컨트롤을 최고의 수준으로 끌어올려 주는 신 기술력의 레이어, 데몬스킨이 적용된 것이 가장 큰 특징이다.

데몬스킨은 아디다스 축구에서 선보인 새로운 기술력으로 축구화 어퍼 위로 마치 오돌토돌한 고무 돌기가 올라온 듯한 느낌을 준다.

수년간의 리서치와 테스트를 거치면서 쌓아온 데이터를 바탕으로 컴퓨터 알고리즘을 통해 개발된 데몬스킨은 축구화와 축구공 사이 전혀 다른 새로운 접점을 만들어 낸다.

데몬스킨의 총 406개의 고무 돌기는 축구화가 공과 접촉할 때 가장 중요한 포인트인 신발의 앞부분과 옆 부분을 모두 감싸고 있다.

선수들은 데몬스킨 406개의 돌기가 제공하는 그립감을 통해 터치감은 물론 스핀을 극대화 할 수 있으며 끈을 없앤 디자인을 통해 볼 컨트롤 또한 최상의 컨디션으로 경험할 수 있다.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