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 한라산에 눈이 내리기 시작하는 등 ‘겨울 산’을 즐기기 좋은 시즌이 돌아왔다. 특히, 겨울산행은 눈꽃이 펼쳐지는 절경으로 1년 중 가장 아름다운, 등산의 꽃이라고 불린다. 반면 다른 계절 보다 많은 위험 요소를 지니고 있어 더 세심한 준비가 필요하다.

겨울산행을 안전하게 체험하기 위한 가장 중요한 아이템은 전문적인 기능을 갖춘 등산화다.

미끄러지기 쉬운 환경 속 안정적인 그립감은 기본, 발의 부상을 방지할 수 있는 정밀한 피팅감이 보다 안전한 산행에 도움을 준다.

특히, 올 시즌에는 아웃도어 업계를 중심으로 한층 강력한 기능성으로 무장한 등산화들이 잇따라 출시되고 있어 눈길을 끈다.

밀레 용품기획부 송선근 부장은 “겨울산행은 다른 시즌에 비해 체력소모가 많고 곳곳에 부상의 위험이 도사리고 있어 제 기능을 할 수 있는 등산화가 필수”라며, “좋은 등산화는 동상을 방지하고 기상상황에 대응하기 위한 방풍, 방수, 투습 기능뿐만 아니라 오랜 산행으로 인한 발의 피로감도 함께 덜어줄 수 있어야 한다.”라고 전했다.

아웃도어 브랜드 밀레는 거친 아웃도어 환경에 꼭 필요한 다양한 기능을 담아낸 등산화 ‘듀얼 어펙트 BOA’를 출시했다.

‘듀얼 어펙트 BOA’ 고어텍스 소재를 사용해 외부의 수분은 차단하고, 내부의 땀이나 수증기는 빠르게 배출 시켜 다양한 아웃도어 활동 시 발의 쾌적함을 오래 유지 시켜준다.

밑창은 자체 개발 기술력인 ‘4 POINT GRIP’ 시스템을 적용해 도보의 안정성을 높이고 추진력을 강화했다.

특히, 듀얼 보아를 장착, 아래쪽에 위치한 다이얼이 발등을 잡아주고 위쪽에 위치한 또 다른 다이얼이 발목을 한 번 더 정밀하게 피팅해줘 착용 시 발과 신발이 하나가 되는 착용감을 제공한다. 발의 상태와 산행의 목적에 맞는 피팅은 물론 발에 무리가 가지 않도록 설계되어 부상을 방지하고 발의 피로도를 줄여준다.

아웃도어 브랜드 블랙야크는 오리지널리티 기술력과 엄격한 필드 테스트를 거쳐 탄생한 완성형 등산화 ‘크라운 GTX’를 출시했다.

‘크라운 GTX’는 블랙야크 BAC 셰르파들의 엄격한 필드테스트를 거쳐 검증된 ‘워킹 밸런스 시스템’을 적용한 것이 특징이다. 블랙야크만의 워킹 밸런스 시스템으로 걸을 때 다리와 발의 흔들림을 잡아줘 충격을 최소화하고 안정감을 준다.

기존 루프 그립아웃솔에서 블랙야크만의 한층 더 향상된 기술력을 적용한 탁월한 접지력으로 여러 환경과 다양한 지형에서도 믿고 디딜 수 있는 안전한 산행이 가능하다.

또, 뒤틀림을 방지하는 미드솔과 뛰어난 복원력을 가진 오솔라이트 인솔로 장시간 착용에도 안정감 있는 착화감과 풍성한 쿠션감을 느낄 수 있다.

아웃도어 브랜드 트렉스타는 특허 신기술 티 스파이크' 가 적용된 겨울부츠 '파인더'를 출시했다.

윈터부츠 '파인더'에 적용된 'T-SPIKE'는 등산 코스의 상태에 따라 신발에 아이젠을 탈부착하던 불편한 방식을 개선해 간편하게 서서 신발 뒤 축에 위치한 버튼을 올리고 내려 아이젠이 필요할 때 바로 빼고 넣는 새로운 스파이크 기술이다.

일상에서 윈터부츠로 신다가 눈길 또는 빙판길에서는 별도의 아이젠 장비를 장착할 필요 없이 'T-SPIKE' 기술로 간단한 다이얼 조작, 아이젠 부츠로 활용할 수 있는 것이 장점이다.

신발 안감은 퍼를 사용해 보온성을 높였다. 원단은 방수 처리하여 항상 쾌적함을 제공한다. 부츠 측면의 머드가드는 진흙 등 오염을 방지하여 안전하고 편안하게 신고 다닐 수 있도록 도와준다.

첨부
이 뉴스 링크 :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