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날이 올해 3분기 연결 기준 누적 당기순이익 227억원을 돌파하면서 전년 동기 대비 488% 증가한 최대 실적을 달성했다.

통합결제 비즈니스 전문기업 다날은 3분기까지 연결 누적 매출은 1,425억원, 영업이익 115억원, 당기순이익 227억원으로, 전년대비 영업이익 79.5%, 당기순이익은 488%로 증가했다고 14일 실적을 공시했다.

다날 관계자는 “주력 사업 분야인 휴대폰 결제 부문 외에 신용카드 간편결제 부문의 매출이 큰 폭으로 상승하고 있으며, 다날의 블록체인 기반의 디지털 화폐 페이코인 서비스의 거래 증가로 매출이 본격화 되고 있어 전년대비 실적 상승을 견인하고 있다”고 밝혔다.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