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민은 빠르게 성장하고 있는 러닝용 스마트워치 시장 공략을 위해 보급형 초경량 GPS 스마트워치 ‘포러너 45’ 시리즈를 출시했다.


러닝 입문자를 겨냥한 ‘포러너 45’는 42mm의 콤팩트한 시계 화면에 러닝에 필요한 필수 기능을 모두 탑재하고도 총 중량이 36g에 불과해 운동 시 손목에 가는 부담을 줄였다.


또한, 손목이 얇은 유저를 위해 함께 출시된 ‘포러너 45S’는 더 작아진 39mm 화면에 32g의 초경량을 자랑한다.


가민 코리아 지사장 스코펀 린은 “한국의 러닝 시장이 점점 커짐에 따라 입문자들도 부담 없이 간편하게 조작할 수 있는 러닝 워치를 선보이게 됐다”며 “포러너 45를 만나게 되면 러닝의 즐거움뿐 아니라, 러너로서 성장하는 계기가 될 것”이라고 전했다.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