새마을식당이 삼겹살과 최적화된 야채를 선보이는 큐레이션 메뉴, ‘야채삼겹’을 론칭하고 전 매장 판매에 나선다.

 

‘야채삼겹’은 맛있는 삼겹살과 몸에 좋은 야채 1종을 함께 구워 먹는 메뉴다.

야채의 풍미와 특제 소스가 삼겹살 안으로 빠르게 스며들 수 있도록 칼집을 내어 제공되는 것이 특징이며, 야채 위에 꽃처럼 돌돌 말려 플레이팅 된 삼겹살의 비주얼이 보기만해도 군침을 돌게 한다.

 

새마을식당이 처음으로 선보이는’야채삼겹’은 향긋한 ‘미나리’와 함께 구워먹는 삼겹살 메뉴다.

고기 양면이 70~80% 익었을 때쯤 고기 위에 미나리를 올려 먹으면 되며, 야채가 고기 기름에 볶듯이 구워져 영양가 높은 미나리를 더욱 맛있게 즐길 수 있다.

미나리의 맛과 성질들을 고려하여 자체 개발된 야채 소스의 감칠맛은, 언제 먹어도 맛있는 삼겹살을 더욱 특색 있게 맛볼 수 있게 해준다.

 

‘야채삼겹’은 미나리 이외에도 삼겹살과 맛의 궁합이 좋은 야채들을 꾸준히 테스트하여 선보일 계획이다.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