왓챠플레이가 현대카드와 함께 시원한 밤 바람을 맞으며 함께 모여 영화를 즐길 수 있는 낭만적인 야외 영화상영회 ‘선셋 시네마 클럽’을 개최한다고 밝혔다.

 

 ‘선셋시네마클럽’은 27일 목요일부터29일 토요일 저녁 7시에 서울 이태원 현대카드 뮤직라이브러리에서 열린다.

 

이 기간 상영되는 영화는 ‘비긴 어게인’(27일), ‘싱 스트리트’(28일), ‘라라랜드’(29일)다. 국내외에서 대중과 평단의 지지를 받은 대표적인 명작 음악영화들이다.

 

이번 상영회는 입장객 60명(1인2매)을 모집하는데 1300명 넘는 영화팬들이 응모를 하는 등 뜨거운 관심을 받았다.

 

상영회는 뮤직라이브러리의 야외광장에서 진행된다. 야외인 만큼 모두 헤드폰을 낀 채 영화를 감상한다. 40여명의 관객들이 한 자리에 모여 각자 헤드폰을 낀 채 대형스크린을 함께 보며 영화를 감상하는 모습 역시 매우 이색적인 장면이 될 것이다.

 

지나가다 들른 행인도 영화를 감상할 수 있도록 뮤직라이브러리 야외 스피커를 통해 영화 사운드를 출력할 예정이다.

 

만약, 비가 온다면 언더스테이지로 장소가 변경돼 진행된다.

 

영화 상영에 앞서 국내 유명 인디가수들이 펼치는 영화OST 공연도 이뤄진다.

 

첫날인 27일에는 싱어송라이터 사뮈가 ‘비긴 어게인’ OST를, 28일에는 국내 인디씬의 독보적인 블루스 뮤지션 하헌진이 ‘싱 스트리트’ OST를, 마지막인 29일에는 제22회 유재하 음악경연대회에서 대상을 수상한 김거지가 영화 ‘라라랜드’의OST를 공연한다.

 

이번‘선셋시네마클럽’은 ‘2019현대카드 컬쳐 테마’의 일환으로, 약 6만편에 이르는 영화, 드라마, 다큐멘터리 등 다양한 콘텐츠를 감상할 수 있어 많은 씨네필들의 사랑과 지지를 받고 있는 대표적인 국내OTT서비스 왓챠플레이와 함께 진행된다.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