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에라 캡 코리아가 광주의 야구 명문 제일고, 동성고, 진흥고에 선수용 모자를 지원한다고 밝혔다.

뉴에라 코리아가 3개 고교 야구부에 지원하는 모자는 메이저리그 선수들이 실제로 시합에서 착용하는 59FIFTY 모델로 각 학교의 로고를 넣어 디자인 했다.

모자 뒷면에 사이즈를 조정할 수 있는 스냅백이 부착된 9FIFTY 제품도 함께 지원해 선수들이 연습이나 일상에서 편하게 착용할 수 있도록 했다.

뉴에라 코리아는 지난 2016년부터 광주 제일고를 포함해 북일, 휘문, 선린, 부산고 등 야구 명문 고등학교들의 시합용 모자를 지원해 왔다.

이번에 동성고와 진흥고를 추가로 지원하면서 광주 지역에서만 총 3개의 학교 야구부에 시합용 모자를 지원하게 되었다.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