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터파크씨엔이의 영어 독서토론 어학원 페디아플러스는 제 6회 북웜배틀 이벤트를 통해 적립한 기부금을 국제 구호개발 NGO 세이브더칠드런에 전달했다고 밝혔다.
 

‘북웜배틀’은 재원생들이 일정 기간 영어 원서를 읽고 주어진 과제를 수행하는 페디아플러스의 다독 장려 프로그램이다.


올해로 6회째를 맞은 ‘북웜배틀’은 지난 4월 8일부터 19일까지 12일 간 11개 지점에서 진행됐다.

 
페디아플러스의 본사 인터파크씨엔이는 영어 독서 미션을 완수한 학생 수에 따라 기부 금액을 산정하고, 도움이 필요한 NGO 기관에 기부금을 전달해 왔다.


올해는 재원생 약 700여 명이 이벤트에 참여했으며, 총 280명이 독서 목표를 달성해 총 140만원의 기부금이 조성됐다.


이번 기부금은 빈곤, 사회적 악습, 편견으로 인해 교육의 기회를 빼앗긴 아프리카 여아들의 교육환경 개선을 위한 ‘스쿨미’ 캠페인에 쓰일 예정이다.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