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세어는 하이앤드 PC 사용자와 극한의 오버클러커, 고사양 게이머들을 위한 80 플러스 플래티넘 이상 등급의 강력한 효율과 퍼포먼스를 지닌 고성능 파워서플라이 3종 ‘AX1000 80 플러스 티타늄’, ‘AX850 80 플러스 티타늄’ ‘SF750 80 플러스 플래티넘’을 출시한다고 밝혔다.

 

커세어의 새로운 파워서플라이 3종은 초고사양 게이밍 PC에 적합한 ‘AX 시리즈’ 2종의 ‘AX1000’, ‘AX850’와 슬림형 케이스에 주로 사용되는 초소형 SFX 폼팩터로 마이크로-ATX와 호환되는 100*63*120mm 사이즈의 ‘SF750’으로 모두 80 플러스 플래티넘 이상 등급을 인증받았다.

 

특히 ‘AX1000’, ‘‘AX850’ 2종 은 미국 에너지 효율 인증기관인 에코스로부터 50% 로드시 94%이상의 조건을 만족하는 가장 높은 파워에만 부여하는 최고 등급인 ‘80 Plus 티타늄’을 인증받아 각각 +12V 가용 출력시 996W, 840W의 넉넉한 출력과 최상의 효율을 보장한다.

 

‘SF750’ 또한 초소형 폼팩터 파워서플라이에서 찾아보기 힘든 고효율로 92% 이상의 ‘80 Plus 플래티넘’ 등급을 인증받고  프리미엄 빌더와 PC 마니아들을 공략한다.

 

이번에 출시한 3종 파워서플라이는 ‘+12싱글레일’과 ‘DC-to-DC’ 설계를 조합해 강력한 출력과 안정된 공급이 강점. ‘+12싱글레일’ 설계는 CPU, VGA 등 주요 부품에 깨끗한 전력을 안정적으로 공급해 강력한 출력을 전하면서 ‘DC-to-DC’를 통해 전압 변동률의 최소화, 전력효율성의 최대화해 정격 용량 100%를 활용할 수 있다. 뿐만 아니라 FDB 및 라이플 베어링으로 마찰, 소음은 줄이되 수명을 더했다.

 

먼저 커세어 AX 시리즈 2종은 135mm 쿨링팬의 FDB으로 작동 시 마찰을 줄이면서 소음은 줄였다.

 

‘유체 다이나믹 베어링’은 팬이 돌아가는 접촉면 주위에 볼베어링과 같은 구슬이 아닌 유체가 들어 있어 소음, 마찰은 줄이고 풍량이 풍부해 먼지, 충격으로부터 강한 내구성을 보장한다.

 

‘SF 750’도 소음을 낮춘 라이플 베어링 92mm 쿨링팬을 적용해 전력 로드율에 따라 일상적인 작업수준에서 팬쿨러가 작동하지 않도록 했다.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