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카오가 디지털 케이블 방송사 CJ헬로와 전략적 제휴를 맺고, ‘카카오미니’를 통한 셋톱박스 제어서비스를 제공한다고 밝혔다.


양사는 디지털 케이블 방송 이용자를 대상으로 인공지능이 결합된 새로운 형태의 케이블TV 서비스를 선보이기 위해 손을 맞잡게 됐다.


이번 협약을 통해 CJ헬로의 ‘헬로TV’ 가입 고객은 카카오미니를 통해 음성 명령만으로 쉽고 편리하게 케이블TV를 즐길 수 있게 된다.


이용자는 ‘헤이카카오’ 앱을 설치하고 카카오미니와 셋톱박스를 연동하면 TV전원, 채널 이동, 음량 제어 및 음소거, 편성표 검색, VOD 검색 등의 기능을 활용할 수 있다.


“헤이카카오”로 스피커를 호출한 뒤, “헬로티비에서 채널 위로/아래로”, “선호 채널 틀어줘” 등과 같이 대화하듯 명령하면 이에 맞춰 실행된다.

 

기본적인 TV제어 외에도 “헬로티비에서 조진웅 나온 영화 찾아줘”, “나혼자산다 보여줘” 등과 같이 말하면 해당 VOD의 검색 결과를 보여준다.


이 밖에 날씨, 뉴스, 환율, 일반상식, 실시간 이슈 검색어, 스포츠, 택시 호출 등 카카오미니의 다양한 기능도 함께 제공된다. 음성 명령 결과가 화면을 통해 표시되어, TV시청 중에도 이용할 수 있다.


향후 배달음식 주문 등 지원 기능들을 지속적으로 추가할 계획이다.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