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엡손이 실용적 오피스 기능에 특화된 ‘사무용 라벨프린터 LW-K460’을 출시한다고 밝혔다.
 

이번 신제품은 사무 환경에 특화된 실속형 모델로, 비용 절감은 물론 향상된 라벨 출력 기능으로 업무 효율을 높여준다. ‘마진 설정 기능’으로 버려지는 테이프 여백을 줄여 소모품 비용을 절감할 수 있다.


자주 사용하는 기능을 빠르고 쉽게 이용할 수 있는 단축키와 자동 커팅 기능으로 편의성도 높였다. 거울에 보이는 것처럼 반사인쇄가 가능한 것도 이번 신제품 특징.


서체와 기호도 다양하다. 한글 3개, 영문 6개, 한자 1개의 다양한 서체와 오피스 환경에 특화된 1,500여 개의 특수문자 기호, 테두리, 표 양식이 탑재돼 다채로운 라벨 제작이 가능하다.


문구는 테이프 폭에 따라 최대 6줄까지 작성할 수 있으며, 바인더나 파일 분류를 위한 세로쓰기 기능도 지원된다. 기존 제품보다 출력 속도가 향상돼 작업 속도도 높아질 것으로 보인다.

 
개선된 디자인도 눈에 띈다. 블랙&화이트 색상에 둥근 모서리로 어느 공간에나 잘 어울리는 것은 물론, 손잡이를 갖춰 휴대와 이동이 용이하다.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