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카오는 카페를 운영하는 중소사업자들에게 카카오톡 챗봇을 활용한 간편 주문 솔루션 ‘챗봇 주문’을 제공한다고 밝혔다.

 

챗봇 주문은 메뉴 안내부터 주문, 결제, 스탬프 적립까지 카카오톡 채팅창 안에서 한 번에 이뤄지는 스마트 오더 서비스다.

 

이용자는 언제 어디서나 편리하게 주문 가능하고, 음료가 완성되면 알림톡으로 안내 받아 주문, 픽업 과정에서 매장 대기시간을 최소화할 수 있다.

 

매장 역시 출근이나 점심 시간처럼 손님이 집중되는 시간에 매장 혼잡도를 줄일 수 있고, 음료 제조와 서비스에 더욱 집중할 수 있게 된다.

 

카카오페이를 통한 원클릭 결제를 지원함으로써 결제 동선을 간소한 것도 특징이다. 결제시 카톡으로 스탬프를 자동으로 적립해주며, 스탬프가 완성되면 무료 음료 쿠폰으로 교환해준다.

 

사업자 입장에서는 종이 쿠폰 발급 비용을 절감할 수 있고, 이용자들은 번거롭게 종이 쿠폰을 들고 다닐 필요가 없어 편의성이 높아진다.


카카오는 사내 카페에 챗봇 주문을 도입한 뒤 스타트업 나우버스킹과 지난해말부터 강남, 판교 등 총 6개 매장 대상으로 시범 서비스를 진행해왔다.

 

그 결과, 카페의 플러스친구 친구수가 최대 20배 증가했으며, 챗봇 주문 재사용률이 60%에 달하는 성과를 거뒀다.

이를 바탕으로 챗봇 주문 서비스를 오픈 베타로 전환해 운영하기로 결정했고, 오는 3월 8일까지 챗봇주문 페이지에서 참여 업체를 모집한다.

 

내부 기준에 따라 오픈 베타에 참여할 100개 카페를 선정할 예정이며, 선정된 업체는 오픈 베타 서비스 기간 동안 이용료 무료, 태블릿 PC 등 디바이스 무상 임대, 포스터 등 POP 안내물 제공 등의 혜택을 받을 수 있게 된다.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