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간 인기뉴스



야놀자가 전북 군산시와 손잡고 도시재생 뉴딜사업에 나선다.

 

야놀자와 군산시는 지난 23일 일 오후 2시 군산시청에서 중앙동 일원 도시재생 뉴딜사업 추진을 위한 ‘민자유치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날 협약식에는 강임준 군산시장과 야놀자 이수진 대표 등 관계자들이 참석했다.

 

이번 협약에 따라 야놀자는 지속해서 체류형 시설 부족 문제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중앙동 전통시장 일대에 체류형 숙박시설을 조성한다.

 

야놀자는 관광 네트워크와 노하우를 적극적으로 활용해 숙박시설 주변 상권을 활성화하고 다양한 관광 콘텐츠 연계 사업 발굴해 지역 경제 발전과 일자리 창출을 끌어내겠다는 계획이다.

 

중앙동 일원은 수십 년째 방치된 한화건설 부지(구 우풍화학)와 운행이 중지된 군산 화물선의 폐선로가 남아 있는 곳이다.

 

군산시는 기존 월명동, 영화동 등 도시재생 선도지역 주위의 관광산업을 전통시장이 밀집된 중앙동 일원으로 확산해 지역경제를 활성화한다는 계획이다. 이 지역은 지난해 12월 도시재생 뉴딜시범사업에 최종 선정됐다.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