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천리자전거가 대대적인 전기자전거 라인업 확대와 다양한 신제품 출시를 통해 2018년 자전거 업계를 선도할 계획이다.

 

삼천리자전거는 지난 18일 충북 청주 그랜드 프라자 호텔에서 개최된 ‘2018 전국 대리점 사장단 세미나’에서 2018년 신제품 200여 종을 공개하고 올해 자전거 시장 전망 및 주요 마케팅 전략을 발표했다.

 

삼천리자전거는 올해 주요 마케팅 전략으로 전기자전거 라인업 확대, 픽시 컬러 및 디자인 다양화, 신규 용부품 브랜드 ’올러스’ 출시를 통해 소비자들의 제품 선택의 폭을 확대하고 소비자 편의성을 강화한다는 방침을 세웠다.

 

삼천리자전거는 자전거 관련 법률 개정으로 차도로만 달릴 수 있었던 전기자전거가 올해 3월부터 자전거도로를 달릴 수 있게 됨에 따라 스마트모빌리티의 인기가 극대화될 것으로 내다봤다.

 

여기에 올 한해 동계올림픽, 러시아 월드컵, 자카르타 아시안게임 등 대규모 행사 개최로 스포츠에 대한 관심 증대와 함께 ‘워라밸’ 등 일과 삶의 균형을 맞추려는 소비 트렌드가 주목받으면서 여가와 레저 활동을 즐기는 사람들이 증가할 것으로 전망했다.

 

삼천리자전거는 이러한 시장 전망을 바탕으로 신규 마케팅 전략을 수립했으며, 특히 올해는 대대적인 전기자전거 라인업 확대를 통해 스마트모빌리티 시장을 선도할 계획이다.

 

전기자전거 신제품을 접이식부터 미니벨로, MTB까지 다양하게 출시하고 구동 방식을 스로틀, 파스 및 스로틀∙파스 겸용으로 확대해 소비자가 이용 목적 및 주행 방식에 따라 원하는 제품을 선택할 수 있도록 할 예정이다.

 

수요가 많은 스마트모빌리티인 전동킥보드도 완전히 새롭게 리뉴얼해 출시한다.

 

또한 삼천리자전거는 1020세대에게 인기가 많은 픽시 제품군의 디자인과 컬러를 다양화해 주요 고객을 확대한다.

 

고급자전거 라인인 블랙캣 제품도 보다 다양하게 선보일 예정이다.

 

여기에 자전거 용부품 신규 브랜드 ‘올러스’를 출시해 헬멧, 라이트와 같은 자전거 안전 용품과 속도계 및 가방 등 자전거 액세서리 제품을 여러 가지로 출시해 소비자 이용 편의를 더할 예정이다.

 

기존 인기 라인인 MTB 칼라스와 로드 XRS 스테디셀러 제품도 지속 생산한다.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