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간 인기뉴스



아라비카의 고향 에티오피아 하라 지역과 에티오피아와 전통적인 로부스타가 탄생한 우간다에서 전해 내려오는 신비로운 커피 탄생의 역사와 감각적인 경험을 담아낸 커피가 새롭게 출시되었다. 

 

프리미엄 커피 브랜드 네스프레소가 2018년 첫 선을 보이는 리미티드 에디션 커피는 아라비카 에티오피아 하라와 로부스타 우간다 2종으로 구성되었으며, 네스프레소 커피 전문가들이 에티오피아 하라와 우간다에서 찾아낸 최상의 아라비카와 로부스타를 100% 사용해 지역 특색을 살린 커피의 맛과 아로마를 그대로 경험할 수 있다.

 

에티오피아는 전세계 커피 생산량의 60~70%를 차지하는 아라비카 커피의 원산지로 '커피의 고향'으로 알려져 있으며, 특히 하라 지역의 커피는 ‘에티오피아의 축복’ 이라고 불릴 만큼 최고급 커피로 평가 받는다.

 

적도의 고지대에 있어 천혜의 커피 재배 환경을 갖고 있으며, 커피의 수확시기는 대략 10월~3월이다.

 

‘아라비카 에티오피아 하라’는 달콤한 과일과 향긋한 꽃향, 그리고 맥아향을 느낄 수 있는 진한 풍미의 미디움 로스팅 커피다. 강도 5의 벨벳과 같은 부드러움 바디감을 느낄 수 있고 에스프레소와 룽고로 즐기는 것을 추천한다.

 

우간다는 로부스타의 고향으로 잘 알려져 있다.

 

‘로부스타 우간다’는 네스프레소 커피 전문가들이 최상의 로부스타 탄생지이자 원산지인 우간다에서 찾아낸 100% 로부스타 커피다.

 

로부스타 품종은 쓴맛이 매력적인 커피로 주로 블렌딩에서 강한 특색을 드러내며 전세계 커피 생산량의 30%를 차지한다.

 

로부스타 커피는 그 동안 주로 인스턴트 커피에 사용되어 아라비카보다 낮은 품질의 커피로 여겨졌으나 2009년 후반 커피 품질 연구소에서 고급 로부스타의 표준을 수립했고, 그 표준으로 최상의 로부스타 생산지이자 원산지인 우간다가 정해졌다.

 

네스프레소 ‘로부스타 우간다’는 진하고 풍부한 카카오향의 커피로, 강렬하면서도 놀라울 만큼 섬세하고 달콤한 풍미를 느낄 수 있으며 에스프레소나 리스트레토로 즐기기 좋다.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