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대 규모로 펼쳐질 ‘2017 멜론뮤직어워드’를 축하하기 위한 시상자·메신저 명단에 정우성에 이어 유진, 장신영, 유연석, 여진구, 김소현, 강한나 등 뛰어난 연기력과 현실을 뛰어넘는 외모를 겸비한 ‘대세’ 배우들이 이름을 올려 이목이 집중되고 있다.

 

먼저, 데뷔 이래 처음으로 ‘대중음악시상식’에서 만나게 될 ‘정우성’은 특유의 아우라로 팬들을 매료시킬 예정이다.

 

또한 원조 여신 ‘유진’과 ‘장신영’, 차세대 여신을 예고한 ‘김소현’과 ‘강한나’가 각자의 개성으로 시상식을 환하게 밝힐 것으로 기대된다.

 

더불어, 훈훈한 외모와 목소리로 여심을 저격하는 ‘유연석’과 ‘여진구’까지 합세해 국내 대표 대중음악시상식을 더욱 화려하게 수놓을 것으로 알려졌다.

 

멜론 관계자는 “멜론뮤직어워드는 MC대신 ‘메신저’가 등장해 아티스트와 팬을 연결하는 메시지를 전달할 예정”이라며, “또한 현재까지 알려진 라인업과 무대 예고를 시작으로 아직 공개되지 않은 많은 이야기가 이번 주말까지 베일을 모두 벗을 것”이라고 말했다.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