팬타그램이 여러 장의 사진을 엄선된 필터들과 조정 도구들로 한 번에 보정할 수 있는 프리미엄 이미지 보정 앱 ‘나인에딧’을 출시한다고 밝혔다.

 

기존의 이미지 보정 앱은 촬영한 사진을 하나씩 선택해 개별 보정을 해야 한다. 따라서 인스타그램이나 페이스북 등 SNS에 많은 사진을 올릴 경우 사용자는 개별 보정과 업로드를 여러 번 반복하는 불편함을 감수해야 한다. 뿐만 아니라 업로드한 사진들의 전체적인 색감과 톤을 일정하게 맞추기 어려워 SNS 계정에 원하는 감성을 그대로 나타내기 어렵다.

 

특히 인스타그램의 경우 게시한 사진이 그룹으로 묶여서 노출되는 만큼 조화롭게 사진을 배치하는 것도 무척 중요한 요소다.

 

나인에딧은 여러 장의 사진을 한 번의 터치로 동시에 보정할 수 있는데 최대 27장까지 보정할 수 있다.

 

또한 필터 전문가가 엄선한 필터들로 사용자가 원하는 감성을 다양하게 입힐 수 있다.

 

촬영 당시 빛 조절에 실패하거나 실제 대상의 느낌을 제대로 구현하지 못한 사진을 적합한 필터 선택 및 다양한 조정 도구의 사용으로 충분히 살려낼 수 있다.

 

나인에딧에는 27개의 기본 필터가 설치되어 있는데 2개월마다 새로운 필터 세트가 추가될 예정이다. 신규 필터 세트는 각 계절과 사용자 감성을 고려한 최신 필터 중 엄격한 내부 테스트를 거친 18개의 필터들로 구성된다.

 

5개의 항목으로 구성된 이미지 조정 도구는 명도, 온도, 채도, 대비, 선명도 등을 조정할 수 있는데 각 항목을 세부적으로 조정해 사용자가 원하는 최적의 느낌을 구현할 수 있다.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