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화 김동완이 어려운 이웃을 돕기 위해 3년 연속 1억5천만원을 쾌척하며 기부신화를 창조하고 있다.

 

글로벌아동복지전문기관 초록우산어린이재단은 그룹 신화 멤버 겸 배우 김동완이 도움이 필요한 미혼모 지원을 위해 써달라며 후원금 5천4백만원을 기부했다고 26일 밝혔다.

 

김동완은 지난해 7월에도 무더위 속에서 경제적인 어려움으로 고통 받고 있을 미혼모 가정 어린이들을 위해 초록우산어린이재단에 4천 6백만원을 기부한 바 있다.

 

2015년 1월에는 저소득가정 아동들이 따뜻한 겨울을 보낼 수 있게 써달라며 5천만원을 전달했다.

 

올해 또 기부를 실천하며 3년 연속 1억 5천만원을 쾌척한 것.

 

김동완은 “도움이 절실히 필요하나, 필요한 만큼 제대로 혜택을 받지 못하는 취약계층을 돕고자 고민해보니 작년에 이어 올해도 미혼모가정의 아이들이 가장 먼저 떠올랐다”면서 “’사회적 약자’라는 특정 계층 없이 모두가 행복하고 모두가 평등한 사회가 되었으면 한다”고 전했다.

 

김동완이 전달한 후원금은 초록우산어린이재단의 전국 사업기관을 통해 여름철 장마 및 가뭄 등으로 힘겨운 생활을 이어가고 있는 미혼모 가정 어린이들의 경제적 지원 등에 사용될 예정이다.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