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더위가 시작되면서 아웃도어업계에서 워터 슈즈를 출시하며 봄 시즌의 기능성 워킹화 경쟁에 이은 치열한 여름철 운동화 경쟁을 벌이고 있다.

 

매해 여름철 휴가 시즌의 물놀이는 물론이고 장마철 레인 슈즈 대용 등으로 일상생활에서도 폭 넓게 활용할 수 있다는 장점 덕에 워터 슈즈를 찾는 소비자가 많기 때문이다.

 

프랑스 정통 아웃도어 브랜드 밀레는 여름 레저 활동에 최적화된 런닝화형 워터슈즈 ‘헬리움 트래커’를 출시했다.

 

샌달 타입이 아닌 운동화형이기에 안정적인 착화감을 제공하며, 신발 밑창에는 물을 신속하게 배출하는 배수 기능이 갖춰져 수중 활동에 특화됐다.

 

휴가지의 계곡이나 해변 등에서 물놀이를 즐길 때 착용하다가 지상에서도 그대로 신고 활동이 가능한 수륙양용 제품이다.

 

또한 노쏘 공법으로 무게를 획기적으로 줄였고 충격흡수력이 뛰어난 파이론 중창을 사용해 수상 스포츠는 물론 러닝 등 여름철 가벼운 운동을 즐길 때에도 활용할 수 있다.

 

갑피에는 부드러운 착화감과 통기성이 뛰어난 스판 메쉬 소재가 사용됐으며, 신발 끈을 잡아당기는 것만으로도 손쉽게 조이고 풀 수 있는 스트링 스토퍼 매듭으로 편리함을 더했다.

 

살레와는 운동화와 슬리퍼를 겸용으로 착용할 수 있는 아쿠아 슈즈 ‘오즈’를 선보였다.

 

이 제품은 일상생활에서 활용할 수 있는 심플한 운동화 디자인으로 기존 제품과 차별화를 둔 제품이다.

 

특히 뒤축을 접어서 신으면 간편한 슬리퍼 형태로 연출할 수 있는 것이 특징이다.

 

배수기능이 탁월한 아웃솔을 적용했기에 외부에서 물이 유입되는 역류 현상을 최소화할 뿐 아니라 유입된 물은 빨리 배출될 수 있도록 돕는다. 밑창은 수막현상을 최소화하도록 설계해 미끄러짐을 방지해준다.

 

디스커버리 익스페디션은 미끄러짐을 방지하는 기능을 갖춘 ‘넌슬립 아쿠아 슈즈’ 2종을 내놨다.

 

심플한 슬립온 타입의 디자인에 아쿠아 슈즈의 필수 기능인 배수 기능과 함께 젖은 바닥에서 미끄러지지 않도록 돕는 넌슬립 기능의 밑창을 더한 제품이다.

 

대표 제품인 ‘웨이브온’은 밑창과 함께 발등 부분에도 배수 기능을 적용해 더욱 빠르게 물이 빠져나갈 수 있도록 설계했고, 발등에 부착되어 있는 밸크로 디테일로 안정감 있는 착용감을 제공하는 것이 특징이다.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