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이크론의 소비재브랜드크루셜은 IT 전문가네트워크 스파이스워크를 통해 IT 종사자 350여명을 대상으로 실시한 설문조사에서 2명중 1명은 PC를 교체하는 대신 업그레이드를 진행하며, 단 19%만이 새로운 PC를구매하는것으로 파악했다.

 

최근 몇년간 PC의성능이 사용자들의 체감이상으로 성장하며, 느려진 PC를 교체하는것 보다 부분업그레이드를 통해 성능을 올리는경우가 대세가 됐다.

 

특히 HDD 대비 4~10배이상 빠른 SSD가시스템전반의 체감적성능을 높이는 일등공신으로 자리잡으면서 구형 PC의 교체를 통해시스템자체를 바꾸는것 보다 업그레이드가 더경제적인 선택지임을 증명했다.

 

시장조사업체트렌드포스에따르면, 올해글로벌노트북시장에서 SSD의채택비중이 30%를 이미 넘어섰으며 2017년~2018년사이에 50%를넘어설 것으로 전망했다. 스토리지 시장을 지배해 온 HDD 시장을 빠른 속도로 SSD가 대체하고 있는 것이다.

 

조사결과기업 IT 담당자들은 문서나 PPT 작업이대부분인 환경에서 교체보다 업그레이드가 비용대비효율이 높다고 판단하고 있는 것으로 생각했다.

 

HDD에서 SSD로 업그레이드시, 새로운 시스템구입 대비 약 75%의 비용절감의 효과가 있다고 보고있기 때문이다.

 

조직의규모와업종에따라 다소상이 할수 있으나, PC 교체주기가 평균 3~4년이상으로 늘어날 정도로 상향평준화되면서 SSD 업그레이드로선택지를 택하는 이들이 늘어나고 있다.

 

이는 SSD 특유의 속도및 안정성이 어느정도 인정을 받아 높은 성능을 요구하는 기업용 서버등에도 빠르게 도입되고 있는 점이 반증한다.

 

마이크론테크놀로지의 컨슈머브랜드크루셜의 SSD 제품군인 MX300은 비용절감의 측면에서 좋은 선택지를 제시하고 있다.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