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보컴퓨터는 최근 지속적으로 주목 받고 있는 ‘친환경 트렌드’에 발맞춘 기술로, PC의 전원 상태를 감지해서 모니터 전원을 자동으로 동기화 시켜주는 ‘TG 그린스위치’를 개발하고 삼보컴퓨터의 주요 모니터에 적용하고 있다고 전했다.

 

‘TG 그린스위치’는 컴퓨터의 소비전력 절감과 관련하여 삼보컴퓨터가 보유한 특허기술과 녹색기술의 일부 기능을 모니터에 적용한 자체 개발 솔루션으로, 소비전력을 줄여 이산화탄소 발생량을 최소화시켜 주는 친환경 저전력 스마트 앱이다.

 

저전력 스마트 앱인 ‘TG그린스위치’가 지원되는 모니터와 ‘TG 그린스위치’가 설치된 PC의 본체 전원을 켜거나 끄면 모니터도 자동으로 일정 시간 후 켜거나 꺼진다.

 

일반적으로 PC사용 후 PC 전원만 끄고 모니터 전원을 끄지 않으면 대기 모드로 전환된다. 이 때 발생되는 모니터의 소비전력은 모니터 1대 기준, 시간당 약 0.15W가 발생한다.

 

이를 하루 평균 업무시간을 8시간으로 가정하여 탄소소나무계산법에 적용하면, 모니터 100대 기준 연간 약 444kg의 이산화탄소가 배출되며, 이 배출된 이산화탄소를 흡수하기 위해서는 연간 약 160그루의 어린 소나무를 심어야 한다.

 

즉, ‘TG 그린스위치’가 적용된 모니터를 사용하면 연간 160그루의 어린 소나무를 심는 효과와 동일하다. 

 

이처럼, 삼보컴퓨터의 ‘TG 그린스위치’는 편리한 PC사용과 함께 소비전력 및 환경까지 고려한 친환경 솔루션으로 관공서와 같은 공공기관뿐 만 아니라, 전력 소비에 민감한 기업에도 효과적일 것으로 보인다.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