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간 인기뉴스





세종문화회관 서울시청소년국악단이 12월 20일 19시30분, 세종M씨어터에서 제45회 정기연주회 우리 악기의 재발견 어나더 드림을 올린다.

 

오는 12월 20일 공연은 서울시청소년국악단의 전통을 기반으로 새로운 전통을 만들어가는 무대로 현대 국악관현악의 진화된 연주를 선사할 예정이다.

 

이번 공연은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작곡가 3인의 위촉 초연곡으로 만들어진다.

 

한국의 슈베르트라고 불리는 김대성 작곡의 3개의 악기를 위한 협주곡 화는 생황과 단소, 철현금의 3중주로 서울시청소년국악단의 단원들의 연주로 초연된다.

 

그리고 국립국악관현악단 상주작곡가 김성국 교수의 철현금 협주곡 기억의 바다는 국내 최고의 철현금 연주자이기도 한 서울시청소년국악단의 유경화 단장이 직접 연주한다.

 

또한 지난해 세계군인올림픽 개폐막식, 세계시각장애인경기대회 개막식 음악 총감독을 맡은 강상구 작곡가의 생황협주곡 바다의 꿈은 주목받고 있는 생황연주자 김효영이 협연해 기대를 모으고 있다.

 

그 외에도 퉁소협주곡 만파식적의 노래, 국악관현악의 웅장함을 표현한 거둥 등 연주할 예정이어서 우리 악기의 새로운 모습을 즐기기에 충분한 무대가 될 것이다.


   

XE Login